음악감상실

  >   참여마당   >   음악감상실

음악감상실

잊혀진 여인 / 임희숙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무상행 작성일12-01-09 23:07 조회3,360회 댓글1건

본문

 


잊혀진 여인 / 임희숙
긴잠에서 깨어보니 세상이 온통 낮설고
아무도 내이름을 불러주는 이 없어
나도 내가 아닌듯해라
그아름답던 기억들이 다꿈이었던가
한밤에타오르던 그꿈길이 정녕꿈이었던가
누군가 말을 해다오내가왜여기서있는지 그
화려한사랑의 빛이모두 어디로 갔는지
멀리돌아보아도내가 살아온길은 없고
비틀거리는걸음앞에길고긴 내그림자


   마음의 고향 축서사

댓글목록

영영님의 댓글

영영 작성일

삶의 질곡이 느껴지네요.
낯설고 잊혀져도
세상은 돌아가고 있지요.^^